상단여백
HOME 정치
유영근 김포시장 후보 "도시철도 개통 지연 원인, 조사특위 구성해 명백히 밝힐 것"
  • 강성우 기자
  • 승인 2018.05.11 18:56
  • 댓글 0
성명을 발표하는 유영근 김포시장 후보

[민주신문=강성우 기자] 유영근 자유한국당 김포시장 후보는 10일 성명을 통해 "저는 시민 여러분께 얼굴을 들 수 없을 정도로 부끄럽고 참담한 심정으로 이 자리에 섰다"며 "저 역시 김포도시철도와 현직 시장, 도시철도 담당 공무원에 대해 사무치는 배신감을 느끼고 김포시민 여러분께 먼저 사죄의 말씀을 드린다. 시의원 전원, 홍철호 국회의원, 김두관 국회의원까지 몰랐던 비정상적인 상황이 어떻게 가능했는지 그 이유를 밝혀내겠다"고 밝혔다.

유 후보는" 집행부를 감시해야 할 시의회의 수장으로 집행부를 더욱 철두철미하게 감시하지 못한 점 시민여러분께 고개 숙여 사죄드린다며, 입이 열 개라도 할 말이 없고, 김포시민 여러분의 어떠한 꾸중도 모두 달게 받도록 하겠다"며 거듭 사과했다.

유 후보는 지난 행정감사와 올해 초 시범운영에 이어 3주 전 도시철도 진행상황을 점검했을 당시, 담당자는 예정대로 11월에 개통할 것이며 그로인한 팜플렛 작업 중에 있다고 밝혔다고 전했다.

그러나 도시철도개통 연장 소식에 담당자에게 연락을 취하자 "레미콘 파동으로인한 원자재 자급난으로 불가피하게 지연될 수 있는 상황이며 최대한 연기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는 답이 돌아왔다며 깜깜이 지연을 질타하기도 했다.

유 후보는 “김포시의회에서 이런한 깜깜이 지연이 불가피한 이유가 무엇인지 철저히 조사하도록 할것이며 혹여나 개통지연 과정에서 부당한 일이 있었는지, 사실은폐와 조작 등 기만행위가 있었는지 명명백백히 밝힐것“이라고 강조했다.

유 후보는 오는 14일 시의회 집행부 보고를 받을 예정이며 이후 이를 토대로 임시회를 개최해 조사특위 등 필요한 모든 수단을 강구하겠다고 밝혔다.

강성우 기자  arirangkang@naver.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