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pr/ad
LF 라푸마, 최신 아웃도어 트렌드 반영한 '애슬래킹룩' 선보여
  • 허홍국 기자
  • 승인 2016.03.09 13:46
  • 댓글 0

 

   
▲ LF_라푸마 2016 SS 프레시쉴드 남성용-여성용 재킷 화보

[민주신문=허홍국 기자] LF(구 LG패션)의 아웃도어 브랜드 라푸마(Lafuma)가 올 봄·여름, 아웃도어 업계에서 가장 주목하는 키워드인 '애슬레저(athleisur)'를 적극 반영한 '애슬래킹룩'을 선보인다.

'애슬레킹'은 프랑스 정통 아웃도어 브랜드 라푸마가 제안하는 새로운 아웃도어 스타일로, 애슬레틱(Athletic)과 트레킹(trekking)의 합성어다.

특히, 최근 '머슬마니아', '머슬퀸' 등이 신조어로 떠오르는 등 건강미 넘치는 탄탄한 몸매가 사회적으로 각광받으면서 웨이트 트레이닝, 필라테스 등 근육운동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더욱 높아진 가운데 아웃도어에서도 몸매를 가꾸는 다양한 스포츠 활동에서 착용할 수 있는 스타일을 확대하고 있다.

라푸마는 슬림한 핏으로 체형을 탄탄하게 잡아주고 스트레치성을 높여 활동성을 극대화시킨 기능성 티셔츠와 바지를 출시했다. 탁월한 경량성, 내구성, 투습성 및 방수성으로 날씨와 상관없이 아웃도어 활동을 즐길 수 있도록 제작된 것이 특징이다.

최근 합리적 소비를 중시하는 경향과 아웃도어 시장의 영역 확장으로 일상에서 자주 입을 수 있는 도심형 라이프 스타일 아웃도어 제품에 대한 고객 수요도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이에 따라, 아웃도어 및 스포츠 활동뿐만 아니라 캐주얼로도 적극 활용가능한 일상 겸용 제품군 또한 강세를 보이고 있다.

이러한 경향에 따라 컬러는 블랙, 화이트, 그레이의 모노톤이 강세를 띄며 미국 색채 전문기업 팬톤이 2016년 선정한 파스텔톤 컬러의 활용도 두드러진다. 남성, 여성 아웃도어 패션 모두 절제된 패턴으로 스타일리시함을 강조한 제품이 주류를 차지하고, 남성적인 몸매, 여성적인 몸매를 부각시키는 슬림한 핏이 인기를 얻을 것으로 보인다.

LF 라푸마 김지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는 "최근 아웃도어 시장에 불어온 스포티즘과 캐주얼화 경향으로 단순히 아웃도어, 스포츠 웨어로 구분되는 것보다는 언제, 어디서든 스타일리시하게 입을 수 있는 디자인이 유행하고 있다"며 "라푸마는 아웃도어 고유의 기능성은 놓치지 않으면서도 도시적인 분위기의 세련된 '애슬레킹룩'을 선보여 시장의 변화에 선도적으로 대응해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허홍국 기자  skyhur@naver.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홍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